Exhibit

태우×환희

2022.11.30 - 2022.12.11

 
태우×환희 <THE GIFT>
2022.11.30-12.11
@갤러리마롱

갤러리 마롱은 2022년 11월 30일부터 12월 11일까지 연말기획 <태우x환희 'THE GIFT'> 를 준비하여 선보입니다.

태우 작가는 와유(중국 최초 산수화가 종병의 사상 '누워서 유람하다'. 풍경을 화폭에 담아 이를 집안에 걸어두고 집에서 누워서 즐기다.)사상을 바탕으로, 위트를 적절히 섞어낸 작품을 수년간 선보이고 있습니다. 작가의 대표작 시리즈 ’와유산수도‘는 전통적 와유 풍경화의 단골소재인 물과 산 등 기본적인 오브제를 활용해 동양의 전통을 계승할 뿐 아니라 본인의 현대적 경험과 일상의 소재를 녹여내어 작품을 완성합니다.

환희 작가는 꽃의 따뜻함을 시각적으로 표현한 작품을 선보입니다. ’온화(溫‘花)’라는 시리즈의 대표명제와 같이, 작가는 목화를 켜켜이 중첩하여 올린 작을 통해 솜과 같은 따뜻함, 그리고 포근함으로 지친 사람들의 마음에 안정과 평온함을 선물하고자 합니다.

각자의 이유로 행복했던, 고단했던 2022년을 마무리하시기 전에, 갤러리 마롱 에서 따뜻한 두 작가의 선물과 같은 작품으로 잠시 숨을 고르시기 바랍니다.